기사 (전체 534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물류] UPS, 獨 헤르네 물류허브 8,000만 달러 투자
UPS는 독일 헤르네 물류허브에 투자를 결정했다. 노르트라인베스트팔렌 헤르네에 위치한 물류허브는 화물 분류, 배송을 담당하고 있다.화물분류, 업무공간을 현재의 2배 이상으로 확장한다. 투자액은 8,000만 달러로 확장 완료 시기는 2017년 예정이다....
이충욱 기자  2016-03-11
[인사] UPS, 아태지역 대표에 로스 맥컬로프 선임
UPS가 유럽지역 대표에 난도 세사론(Nando Cesarone)를, 아시아 태평양 지역 대표에 로스 맥컬로프(Ross McCullough)를 각각 선임했다고 발표했다. 짐 바버(Jim Barber) UPS 인터내셔널 사장은 “난도 세사론과 로스 맥컬...
엄주현 기자  2016-02-25
[물류] UPS, 브라질서 페덱스-TNT M&A ‘이의제기’
UPS가 브라질 경쟁당국(CADE)에게 페덱스의 TNT인수합병건에 대해 상소를 제기했다. 지난 2월 2일 CADE는 페덱스의 TNT 인수를 승인한 바 있지만 UPS의 이의제기로 뜻밖의 복병을 만나게 됐다. CADE의 승인 절차 이후 15일 이내에 이의...
엄주현 기자  2016-02-19
[물류] UPS, 미국-멕시코 육상운송 서비스 강화
UPS가 미국-멕시코간 운송서비스를 강화한다. 이를 통해 미국 내 수출업체들은 멕시코 시장에서 더 많은 기회를 창출할 수 있을 것이라고 UPS측은 밝혔다. 특히 수출업체들이 멕시코 국경운송을 통한 수출입 절차에 어려움을 겪던 업체들의 수고를 덜어 줄 ...
엄주현 기자  2016-02-17
[항공] ‘발렌타인 데이’ 특수 항공사 기대
항공사들이 ‘발렌타인 데인’ 특수에 적극 나서고 있다. 루프트한자카고가 ‘발렌타인 데이’를 맞아 1,500t의 장미를 운송한다. ‘MD-11’ 총 16편을 전세편으로 운항한다. 총 4,000만 송이의 장미다.운항구간은 키토에서 나이로비를...
김시오 편집장  2016-02-12
[물류] UPS, 年매출 소폭 증가···이익은 큰 폭 개선
지난해 UPS 실적은 개선으로 나타났다. 전부문 영업이익 증가로 연간 이익 49억 달러를 달성했다. 전년대비 12.2% 증가한 실적이다. 국제 배송부문 영업이익은 14.5% 늘어난 22억 달러. 미국내 배송부문 영업이익은 7.1% 증가한 48억 달러로...
이충욱 기자  2016-02-03
[항공] UPS, 프라하-쾰른 항공화물 공급력 확대
UPS는 프라하-쾰른간 항공화물 공급력 확대를 발표했다. 매주 주말 운항하는 프라하-쾰른 노선에 운항기종을 B757로 변경했다.B757로 UPS가 직접운항하며, 40t 화물 적재가 가능하다. 기존에 계약을 통해 운항하던 ATR 72와 비교해 큰 폭의 ...
이충욱 기자  2016-01-27
[항공] DHL, 美서 641억 벌과금 납부 합의
DHL 미국 화주단체와 총 5,300만 달러(약 641억 원)에 달하는 벌과금 납부에 합의했다.이같은 벌과금은 ‘가격(운임) 담합’ 행위에 대한 미국의 반독점금지법 위반 행위 때문이다. 미국에서 11개 화주가 집단소송을 진행한 건으로 오랜 논란 끝에 ...
김시오 편집장  2016-01-11
[Graphic Market] 11월 인천공항 항공화물 다소 감소
지난 11월 인천공항의 국제선 항공화물이 다소 감소했다.인천국제공항공사가 집계한 바에 따르면 전년동기 대비 2.1%가 감소한 22만 8,156t으로 집계됐다. 노선별로는 중국이 4.3%, 대양주가 4.9%, 유럽이 3.8%, 동남아가 0...
김시오 편집장  2015-12-21
[물류] CJ대한통운, 플랫폼 사업자로 변신 ‘첫 걸음’
CJ대한통운은 화물정보망 ‘헬로(HELLO)’ 서비스를 개시한다고 이달 17일 밝혔다. 화물정보망 헬로는 화주와 운송물량을 원하는 화물차주 간 직거래를 위한 오픈마켓형 물류 플랫폼이다.화주는 운송을 원하는 화물 종류, 출발지, 도착지, 원하는 차종 등...
이충욱 기자  2015-11-17
[물류] UPS, 3분기 매출감소에도 영업익·순익 증가
올해 3분기 매출 감소에도 UPS의 영업이익과 순이익이 증가로 나타났다. 올해 3분기 UPS의 매출액이 전년대비 0.4% 감소한 142억 달러로 집계됐다. 환율과 낮은 유류할증료 등으로 매출이 감소했다. 환율 변동을 제외하면 매출은 1.8% 증가로 분...
이충욱 기자  2015-11-10
[물류] UPS, 런던에 물류센터 해외 최대규모 투자
UPS가 런던에 새로운 물류센터 건설한다. 잉글랜드 남동부 서럭(Thurrock)에 위치한 DP월드런던게이트웨이물류단지내 3만 2,000㎡ 부지에 시설이 들어선다. 총 1억 2,000만 파운드(1억 8,500만 달러)의 비용이 투입된다. 미국 밖에 건...
엄주현 기자  2015-11-04
[항공] 阿 신생 항공화물 항공사 ‘EAC’ 내년 운항
튀지니의 신생 항공화물 전용 항공사인 ‘익스프레스 에어카고(EAC)’가 내년부터 본격 운항에 들어간다.이 항공사는 튀니지를 허브로 나이지리아, 남아공, 기니, 에티오피아 등 50개국 이상의 노선을 운항한다는 방침이다. 이 항공사는 향후 3년동안 약 2...
김시오 편집장  2015-10-26
[Graphic Market] 폴라항공 9월 화물 26%가까이 증가
지난 9월 인천공항의 국제선 항공화물이 전년동기 대비 3.7%가 증가한 21만 5,551t으로 나타났다.노선별로는 중국노선이 8.9%, 동남아가 6.4%, 동북아 7.3%, 중동 6.6%, 대양주가 3.7% 각각 증가했다. 하지만 미주노선은 4%가 감...
김시오 편집장  2015-10-26
[물류] UPS, 연말 미주지역 각종 할증운임 인상
UPS가 미국내, 미국-캐나다, 미국-푸에르토리코 구간에 대해 항공운임을 12월 28일 까지 5.2% 인상한다고 밝혔다. 또한 육상 운송운임은 4.9% 인상할 방침이다. 또한 11월 2일부터 용량초과 화물에 대한 추가운임과 국제선에 대한 유류할증운임도...
엄주현 기자  2015-10-16
[물류] UPS, 아태지역 특송 서비스 지역 확대
UPS가 세계 4만 1,000개 이상의 추가 우편번호를 대상으로 UPS 월드와이드 익스프레스 서비스를 제공한다고 발표했다. 이번 서비스 확대를 통해 보다 이른 시간대에 배송을 보장 받을 수 있게 됐다.고객들은 오는 10월 19일부터 UPS 월드와이드 ...
이충욱 기자  2015-10-13
[물류] UPS, 서비스 센터 상암동으로 확장 이전
UPS가 서비스 센터를 서울시 용산구 서계동에서 마포구 상암동으로 확장 이전했다. 이전을 통해 UPS는 고객들에게 연장된 픽업 마감 시간을 제공한다. 최신장비 도입을 통한 운영 효율성 향상도 기대한다고 밝혔다. 새롭게 이전한 센터는 인천공항 화물터미널...
이충욱 기자  2015-10-08
[물류] UPS 美 의료장비 전용 물류시설 오픈
UPS가 뉴저지에 새로운 첨단 헬스케어 물류시설을 오픈했다고 밝혔다. 특히 이 시설은 의료장비 전문업체들이 활용할 수 있는 UPS의 첫 번째 시설이다. 20만 8,000제곱피트 규모로 필라델피아국제공항에 위치해 있다. 이 허브를 통해 UPS의 미국 네...
엄주현 기자  2015-10-06
[물류] 일본우정, 올해 11월 상장...116억 달러 규모
일본정부가 소유한 물류회사 일본우정주식회사가 대형 IPO(기업공개)를 준비하고 있다. 금액기준으로는 116억 달러(1조 4,000억 엔)로 1998년에 NTT도코모 이래 최대 규모이다. 도쿄증권거래소로부터 IPO승인을 받으면서 상장에 가속도가 붙게 됐...
이충욱 기자  2015-09-17
[물류] UPS, 내년 상반기부터 미국에서 전기트럭 운행
UPS가 전기 하이브리드 트럭 125대를 구매했다. 연료 효율성 측면에서 기존 화석연료 트럭보다 4배 정도 연료소비가 감소한다. 기존 하이브리트 차량보다는 10~15% 연비가 개선된 트럭이라고 UPS가 설명했다. 도심에서 장차와 출발을 차주하는 UPS...
이충욱 기자  2015-09-14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본사의 사전 동의나 허가없이 무단 게재나 복제를 할 수 없습니다.
발행처 : 로지콤  |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56 동양트레벨 412호
전화 : 02)322-6101(代)  |  팩스 : 02)322-6103  |  E-mail : news@cargo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오
Copyright © 2020 Cargo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