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정보기술, 파키스탄 법인 설립

기자l승인2005.02.14l(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서남아시아 금융IT시장에서 강세를 보이고 있는 현대정보기술www.hit.co.kr 대표이사 박병재·백원인)이 최근 파키스탄에 현지 법인 'Hyundai IT-Pakistan(현대 IT-파키스탄)'을 설립하는 등 본격적인 파키스탄 및 주변국 IT시장 공략에 나섰다.

이와 관련 현대정보기술은 최근 파키스탄 카라치에서 백원인 사장을 비롯, 파키스탄 Awais Ahmed Khan Leghari(오와이스 아메드 칸 레가리) 정보통신부장관, 천인필 대한민국 주카라치 총영사 등 양국 관련 인사 2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파키스탄 단독 법인 '현대 IT-파키스탄(법인장 Tariq Naseem 타릭 나심)'의 설립 기념식을 갖고 본격적인 사업 수행에 들어갔다고 14일 밝혔다.

현대정보기술이 100% 출자하는 '현대 IT-파키스탄'은 현재 파키스탄 중앙은행 전산화사업을 수행하고 있는 인원을 비롯한 현지 인력 70여명으로 구성돼 있으며 종합 IT서비스를 제공하게 된다.

'현대 IT-파키스탄'은 사업조직을 크게 SI와 시스템 및 서비스부문으로 나누고, 금융시장뿐만 아니라 공공, 의료, 공항, 교육, 항만사업 등으로 사업을 확대한다는 계획이다. 특히 기술력이 검증된 우수한 현지 인력들을 적극 활용해 향후 주변국들의 SI프로젝트에 투입함으로써 파키스탄을 중동 및 서남아시아 IT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적 허브 및 자원 풀(Resource Pool)로 육성한다는 전략이다.

현대정보기술은 또한 우수한 현지 인력의 확보와 함께 그들의 현지 인맥과 사업 경험을 충분히 활용, 글로벌화와 현지화를 병행해서 추진한다는 계획이다.

이와 함께 현대정보기술은 글로벌 기업과의 제휴를 통한 현지 시장 공략에도 박차를 가하고 있다.

그 일환으로 현대정보기술은 최근 파키스탄 최대의 국영 통신업체 NTC(National Telecommunication Corporation)와 파키스탄 금융 공동망(Financial Super Highway)을 공동 구축하기로 합의했으며 HP 싱가포르, 오라클과도 파키스탄 및 주변 국가의 사업 협력을 위한 전략적 제휴를 맺었다.

한편, 현지 법인 설립 기념식에 참석한 파키스탄 Awais Ahmed Khan Leghari 정보통신부장관은 기념식사를 통해 "현대정보기술이 파키스탄 중앙은행 프로젝트를 통해 보여준 선진 IT기술은 파키스탄의 IT 경쟁력을 한 차원 높이는 계기가 됐으며, 이번 법인 설립은 한국의 우수한 IT 기술력을 파키스탄 전역에 널리 알리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백원인 사장은 “파키스탄 법인 설립을 통해 금융 IT시장에서 축적된 기술과 노하우를 바탕으로 사업 다각화를 추진할 계획”이며, "본격적인 파키스탄 및 주변국 IT시장 공략을 위한 전략적 전진기지로서의 역할을 수행하게 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정보기술은 2000년 세계은행이 자금을 지원하는 파키스탄 중앙은행 금융전산화사업을 포함해 파키스탄에서만 총 3,700만 달러에 달하는 대규모 금융사업을 수주, 수행하고 있다.

▶사진 설명:좌측부터 천인필 주카라치 총영사, 백원인 현대정보기술 사장, 오와이스 아메드 칸 레가리 파키스탄 정보통신부장관, 스티븐 킴 HP싱가포르 아시아신흥국가 담당 책임자

백지영 기자 indiee@cargonews.co.kr


기자  
<저작권자 © 카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본사의 사전 동의나 허가없이 무단 게재나 복제를 할 수 없습니다.
발행처 : 로지콤  |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56 동양트레벨 412호
전화 : 02)322-6101(代)  |  팩스 : 02)322-6103  |  E-mail : news@cargo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오
Copyright © 2020 Cargo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