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PMT고텐부르크 터미널 대기시간 90% 감축 성공

엄주현 기자l승인2019.07.11l(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머스크그룹 터미널사업부문(APMT)이 고텐부르크터미널에서의 컨테이너 터미널 대기시간을 기존 평균 38분에서 4분으로 90% 가량 감축시켰다고 최근 밝혔다.

이는 크레인의 컨테이너 처리 절차 표준에 대한 개선작업을 통해 가능했다고 APMT 측은 설명했다. 회사 측은 현장에 혁신팀을 파견해 컨테이너 처리작업에서 지연이 발상하는 가장 큰 원인이 직원들에게 부정확한 정보가 전달되는 것임을 밝혀내고 이를 바로잡기 위한 표준화 프로세스를 적용했다고 설명했다. 고텐부르크터미널은 스칸디나비아 최대규모의 터미널로 스웨덴에서 유일하게 1만 9,000TEU급 선박의 접안이 가능하다. 

엄주현 기자  red@cargonews.co.kr
<저작권자 © 카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본사의 사전 동의나 허가없이 무단 게재나 복제를 할 수 없습니다.
발행처 : 로지콤  |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56 동양트레벨 412호
전화 : 02)322-6101(代)  |  팩스 : 02)322-6103  |  E-mail : news@cargo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오
Copyright © 2019 Cargo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