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항공, 200번째 보잉 항공기 도입

이충욱 기자l승인2019.05.22l수정2019.05.22 12:48l(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대한항공은 이달 14일 미국 보잉사로부터 B777-300ER 항공기 1대를 신규 도입했다. 이 항공사가 도입한 누적 200번째 보잉사 제작 항공기다. B777-300ER 기종만으론 25대째이다.

대한항공은 1971년 B707-3B5C 항공기를 시작으로 현재까지 48년간 총 200대의 보잉 항공기를 도입했다. 현재 119대의 보잉 항공기, 에어버스 항공기 49대 등 168대로 전 세계 44개국 124개 도시에 운항하고 있다.

이번 도입한 B777-300ER 항공기는 200대째 보잉 항공기를 기념하는 “200th AIRCRAFT”문구를 기체 앞부분에 래핑하고 인천-후쿠오카 노선에서 운항을 시작했다. 샌프란시스코, 오사카, 하노이 등지에도 투입할 예정이다.

대한항공이 2009년 국내 처음 도입한 B777-300ER 항공기는 291석급 규모의 중대형기로 연료 효율성이 향상되어 기존 항공기보다 이산화탄소 배출량이 약 26% 줄어들고 소음도 한층 낮아진 차세대 친환경 항공기다. 

 

이충욱 기자  culee@cargonews.co.kr
<저작권자 © 카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충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본사의 사전 동의나 허가없이 무단 게재나 복제를 할 수 없습니다.
발행처 : 로지콤  |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56 동양트레벨 412호
전화 : 02)322-6101(代)  |  팩스 : 02)322-6103  |  E-mail : news@cargo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오
Copyright © 2019 Cargo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