폴라리스쉬핑 초대형 선박 명명식 개최

엄주현 기자l승인2019.12.06l수정2019.12.06 15:45l(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폴라리스쉬핑이 32만 5,000DWT급 초대형 광석 운반선 신조 6호선의 명명식을 12월 4일 현대중공업 울산조선소에서 개최했다.

이날 폴라리스쉬핑의 최대 고객사이자 본 신조의 용선주인 VALE(발레)측에서 대모를 맡아 선박을 ‘상 인디고(Sao Indigo)호’로 명명했다. ‘Sao(상)’은 포르투갈 어로 성인을, ‘Indigo(인디고)’는 푸른 쪽빛을 가리키는 말로 성스러운 푸른빛처럼 바다를 밝혀 세계의 원자재 수송에 앞장서는 대한민국 대표 선사가 되겠다는 회사의 강한 의지가 반영돼 있다.

본 신조는 지난 2017년 브라질 최대 광산업체 VALE (발레)사와 체결된 25년 장기운송계약 수행을 위해 현대중공업에 발주한 VLOC (Very Large Ore Carrier, 초대형 광탄선) 18척 중 6호선으로, LNG-Ready 설비 및 Scrubber 설치가 이루어진 친환경/고효율의 최신 기술이 적용되었으며 이번달 13일 인도 되어 브라질/중국간 항로에 투입될 예정이다.

엄주현 기자  red@cargonews.co.kr
<저작권자 © 카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본사의 사전 동의나 허가없이 무단 게재나 복제를 할 수 없습니다.
발행처 : 로지콤  |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56 동양트레벨 412호
전화 : 02)322-6101(代)  |  팩스 : 02)322-6103  |  E-mail : news@cargo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오
Copyright © 2020 Cargo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