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J대한통운 영암 아동에게 희망 전달

엄주현 기자l승인2019.06.18l수정2019.06.18 14:32l(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CJ대한통운이 모터스포츠 문화를 체험하는 ‘꿈 키움 프로젝트’를 통해 영암 지역 아동들에게 꿈과 희망을 전달했다.

CJ대한통운은 6월 16일 전라남도 영암군의 코리아인터내셔널서킷(KIC)에서 열린 ‘2019 CJ대한통운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3라운드에 전남복지재단 창의학교와 영암덕진지역아동센터 아동 20여명을 초청해 ‘CJ대한통운과 함께하는 꿈 키움 프로젝트’ 행사를 가졌다고 밝혔다. 2017년부터 시작된 ‘꿈 키움 프로젝트’는 평소 체험하기 어려운 모터스포츠 문화를 통해 아동들에게 특별한 경험을 선사하기 위해 기획된 프로그램이다.

지난 슈퍼레이스 챔피언십 1·2라운드에는 경기도 광주시 초월초등학교 학생들과 한사랑장애영아원 아동들을 초청해 국내 모터스포츠 문화를 몸소 체험해보았다. 이번 행사에는 CJ대한통운 임직원 봉사단 10여명과 전남복지재단 창의학교 및 영암덕진지역아동센터의 지역 아동 20여명 등 총 30여명이 함께 참여해 즐겁고 보람찬 시간을 함께 보냈다. 이날 경기장을 찾은 지역 아동들을 위해 특별한 모터스포츠 문화체험 행사들이 준비됐다. CJ대한통운 관계자는 “매년 행사를 진행하면서 조금씩 성장하는 아동들을 보며 보람을 느낀다”며 “앞으로도 꿈 키움 프로젝트를 통해 많은 친구들이 바르게 성장하는데 기여할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아울러 이번 행사와 함께 헌혈증을 전달하는 시간도 가졌다. 지난 꿈 키움 프로젝트에 참여했었던 한 백혈병 아동에게 전국사업장에 있는 CJ대한통운 임직원들이 기부한 헌혈증 50장을 전달하는 의미 있는 시간을 가졌다. CJ대한통운은 대한적십자와 함께 수혈이 필요한 환우들을 위해 연중 희망나눔 헌혈 캠페인을 실시하고 있으며, 매년 600여장 이상의 헌혈증을 도움이 필요한 이웃들에게 전달하고 있다.

엄주현 기자  red@cargonews.co.kr
<저작권자 © 카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본사의 사전 동의나 허가없이 무단 게재나 복제를 할 수 없습니다.
발행처 : 로지콤  |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56 동양트레벨 412호
전화 : 02)322-6101(代)  |  팩스 : 02)322-6103  |  E-mail : news@cargo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오
Copyright © 2019 Cargo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