對인도 수출경쟁력 중국에 크게 뒤쳐져

엄주현 기자l승인2019.03.08l(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우리나라와 인도의 교역량이 한동안 정체된 사이 인도의 대중국 교역비중이 크게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무역협회 전략시장연구실이 최근 발표한 ‘품목별 대(對)인도 수출경쟁력 및 스출애로요인 분석’ 보고서에 따르면 2000년 초반 우리나라와 중국이 인도의 총수입에서 차지하는 비중은 비슷했다. 하지만 2017년 우리나라의 비중은 3.6%에 불과한 반면 중국은 16.2%로 크게 차이나는 것으로 나타났다. 최근 인도 모디 정부는 산업화와 디지털화 추진을 위한 스마트시티 개발을 본격화하고 있어 이를 통해 유발되는 다양한 질출 기회에 주목해야 한다고 보고서는 설명했다.

특히 수출 기업들을 대상으로 한 설문에서 인도의 수출애로요인으로 인도시장 내 과당경쟁, 주요 수출품목의 수요 감소, 환율변동등이 꼽혔다. 

엄주현 기자  red@cargonews.co.kr
<저작권자 © 카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엄주현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본사의 사전 동의나 허가없이 무단 게재나 복제를 할 수 없습니다.
발행처 : 로지콤  |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56 동양트레벨 412호
전화 : 02)322-6101(代)  |  팩스 : 02)322-6103  |  E-mail : news@cargo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오
Copyright © 2019 Cargo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