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나토, HHN-JNB 화물기 서비스 시작

이충욱 기자l승인2018.11.19l수정2018.11.19 13:54l(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포워더 세나토 인터내셔널은 프랑크푸르트 한-요하네스버그간 자체 화물기 서비스를 발표했다.

아이슬란드항공의 'B747F'를 이용해 11월 초부터 주 2편 운항을 시작했다. 편당 화물공급은 100t으로 자동차 및 의료 화물을 중심으로 다양한 화물을 운송하고 있다. 이 노선의 대부분 화물은 독일 자동차업체 BMW에서 발생하고 있다.

세나토는 기존에도 아이슬란드항공의 'B747-400F'를 이용해 프랑크푸르트 한, 그린빌 스파르탄버그, 케레타로간 화물기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이 노선은 현재 주 5회 운항하고 있다.

 

이충욱 기자  culee@cargonews.co.kr
<저작권자 © 카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충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본사의 사전 동의나 허가없이 무단 게재나 복제를 할 수 없습니다.
발행처 : 로지콤  |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56 동양트레벨 412호
전화 : 02)322-6101(代)  |  팩스 : 02)322-6103  |  E-mail : news@cargo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오
Copyright © 2020 Cargo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