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新港에 1만평 포워더 창고 건설

내년 하반기부터 운영...컨소시움 구성 김시오 편집장l승인2018.06.15l수정2018.06.15 10:50l(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인천항 신항 배후단지에 ‘포워더 공동물류센터’가 조성된다.

총 3만 8,919㎡(약 1만 1,800평) 규모로 내년 4월 기반공사에 들어가 하반기부터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국내 포워더들은 컨소시움 형태로 약 6~10개 사가 참여할 것으로 보인다. 올 하반기에 우선협상 대상업체를 선정하고, 내년 초 실시협약을 체결할 예정이다.

인천항만공사(IPA)는 14일 한국국제물류협회에서 회원사들을 대상으로 이같이 설명했다. 임대료는 ㎡당 월 2,518원으로 일반 인근 임대료의 약 60% 수준이다. 임대료는 1년 단위로 산정해 12개월로 분할해 징수하게 된다. 임대기간은 ‘20년+10년’으로 최장 50년까지 사용이 가능할 것으로 보인다. 임대연장을 포워더가 요청할 경우 10년 범위 내에서 사업실적을 평가해 최장 50년까지 연장할 수 있기 때문이다.

참여 희망업체들이 정해지면 협회를 중심으로 특수목적회사(SPC)가 설립된다. 이 회사가 운영을 맡게 되고, 인천항만공사와 임대차 계약을 체결하게 된다.

이 물류센터는 주로 LCL 화물 집화용도로 사용될 예정이다. 이날 IPA의 설명에 따르면 작년 기준 우리나라의 대 중국 수출 LCL 물동량은 7만 4,849TEU로 인천항은 43.9%인 3만 2,926TEU를 처리했다고 밝혔다. 또 작년 우리나라의 대 베튼마 수출 LCL 물동량은 총 4,045TEU로 인천항은 10.9%인 442TEU를 각각 처리했다고 밝혔다.

김시오 편집장  sokim@cargonews.co.kr
<저작권자 © 카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시오 편집장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본사의 사전 동의나 허가없이 무단 게재나 복제를 할 수 없습니다.
발행처 : 로지콤  |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56 동양트레벨 412호
전화 : 02)322-6101(代)  |  팩스 : 02)322-6103  |  E-mail : news@cargo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오
Copyright © 2019 CargoNews.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