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오시스템즈, 일본B2C 유통분야 성공적 진출

기자l승인2005.01.13l(0호)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네오시스템즈(대표 : 이봉현)가 지난해 '인트라로지스(IntraLogis)'의 일본 B2C 유통분야에 성공적 적용을 바탕으로 상당한 인지도를 확보하고 올해 일본, 중국 시장 공략을 강화하고 미주 시장 개척에 나선다는 방침이다.

이 회사는 이미 2002년에 미쯔이 섬유와 계약을 체결하고 일본 진출의 교두보를 마련하며, 지난해 말 일본의 장남간 온라인 쇼핑몰인 토이스러스닷컴(TlysRus.com)의 WMS를 구축함으로써 B2C 유통 시장에 성공적으로 진출했다.

회사 관계자는 "이번 성공사례는 일본업계에서도 이슈가 될 정도로 인트라로지스의 힘을 보여준 것"이며 "아울러 인트라로지스만의 특화된 B2C 지원기능과 시스템 도입 후 기대되는 비용 절감에 따른 생산성 향상, 아울러 분석정보를 이용한 재고 보충관리 등에 대한 중점적인 설명과 PDA와 DAS(Digital Assorting System)의 효과적 활용에 대해서도 소개하는 등 한국의 기술력을 일본에 알리는 좋은 계기가 됐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올해도 이번 성과를 바탕으로 보다 활발한 해외 활동을 목표로 아시아 시장뿐 아니라 미주를 겨냥해 지속적인 연구개발과 글로벌 마케팅 전략으로 이 시장 개척에 뛰어들 것"이라고 향후 계획을 말했다.

한편 네오시스템즈는 지난해 해외 매출이 일본시장 개척과 OOCL의 물류창고와 보세구역 내 창고에 시스템을 구축하면서 2003년도 대비 60% 가까이 성장했으며, 국내에서도 동원 레스코에 물류시스템 개발을 완료하는 등 30%정도 성장했다고 밝혔다.

김진희 기자 press@logis-net.co.kr



기자  
<저작권자 © 카고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인기기사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본 사이트에 게재된 기사에 대해 어떤 경우라도 본사의 사전 동의나 허가없이 무단 게재나 복제를 할 수 없습니다.
발행처 : 로지콤  |  주소 : 서울시 마포구 양화로 56 동양트레벨 412호
전화 : 02)322-6101(代)  |  팩스 : 02)322-6103  |  E-mail : news@cargonews.co.kr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시오
Copyright © 2019 CargoNews. All rights reserved.